주택의 마당보다는 아파트나 빌라 등에서 여러 세대가 함께 살기 때문에 대형견 보다는 소형견을 많이 키우는 편입니다.


게다가 과거에 비해 견종이 정말 많이 늘어났기 때문에 현재 반려견 입양을 고민중이신 분들은 본인의 성향과 견종이 지닌 특징 등을 잘 따져보고 선택하시는게 좋습니다.


가족처럼 항상 붙어 지내야 하다보니 교육을 잘시켜둬야 서로간의 스트레스가 줄어들게 됩니다.



견종에 따라 이와 같은 교육방법도 차이가 있기 때문에 이번 포스팅에서는 작은 강아지 종류 및 성격 등에 대한 글을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1. 말티즈



오래전부터 한국에서 정말 인기 많은 품종이 바로 말티즈 입니다.


평균 3~4kg 정도이며 성격이 다정하고 온순한편이며 털이 많이 빠질것 같지만 오히려 잘 빠지지 않는다고 하는군요.


반면에 외로움을 많이 타고 소심한 성격탓에 이에 따른 교육을 제대로 시켜주지 않으면 불안에 의한 짖음이 잦아질 수 있으니 반드시 철저한 예방교육이 필요해요.


 2. 치와와

 



이는 정말 아담한 사이즈의 품종이고 평균 0.9~2.7kg 정도로 세계에서 가장 작은 강아지 입니다.


털이 짧은 단모와 털이 긴 장모로 나뉘며 작고 마른 얼굴과 그래서 더 도드라지는 눈이 뭔가 웃겨서 사랑스러운 강아지 입니다.


하지만 크기가 작다고 해서 온순하다고 생각하면 큰 오산!!


고집이 강하고 질투가 심하며 앙칼진 구석이 있으며 본인 영역에 대한 경계가 뚜렷한 편이기 때문에 낯선사람에 대한 짖음이 자주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와 반대로 주인에게 충성심은 높고 가족 중 오직 한사람 하고만 유대관계를 가질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이에 대한 교육이 필수적 입니다.




 3. 포메라니안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는 강아지중 하나가 바로 이 품종 입니다.


평균적인 무게는 약 2~3.5kg 정도 되며 흰색, 크림색, 초콜릿색등 약 23가지의 색상을 지니고 있는것이 특징 입니다.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단점으로는 털이 정말 잘 빠지고 이중모이기 때문에 주기적인 빗줄을 해줘야 피부가 안좋아지거나 털이 엉키는것을 사전에 예방이 가능 합니다.


털이 많이 빠진다고 해서 아예 다 밀어버리면 털이 나지 않을수도 있으니 유의 하셔야 합니다.


깔끔한 성격탓에 배변을 잘가리는 편이고 독립성이 강해 자신의 몸을 만지는것을 그렇게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이에 대한 교육이 반드시 필요 하며 귀가 뾰족한 편이라 소리를 잘듣고 작은 소리에도 민감하게 반응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훈련만 잘되어 있다면 사교성, 활동성이 뛰어난 귀여운 강아지 랍니다.


 4. 푸들

 


제일 작은 사이즈의 토이푸들을 시작으로 중간정도 사이즈의 미디엄푸들, 대형견인 스탠다드로 나뉘게 되고 블랙, 실버, 화이트, 갈색 등 다양한 색상을 지니고 있는것이 특징입니다.


앞서 설명해드린 포메라니안과는 달리 털이 정말 잘 안빠지지만 곱슬거리는 털 때문에 자주 엉킬수가 있어서 주기적인 빗질이 필요 합니다.


위와 같은 이유로 평소 미용과 관련된 스킨쉽에 경계를 가지지 않도록 교육을 받으시는게 좋다고 합니다. 이 부분으 불편하게 되면 자주 짖고 신경질적으로 변하게 될 가능성이 높겠죠.


 5. 시츄

 

몸무게가 평균 4~7kg 정도 되고 머리카락이 사자를 닯았다고 해서 중국어로 "작은사자" 라는 의미로 시쯔 라고 지어졌다고 합니다.


성격자체가 다정하고 안정적이며 차분한 편이라 키우는데 상대적으로 어려움이 적은 편이라고 해서 초보 견주분들에게 추천할만 합니다.


이에 반해 배변 가리는 능력이 조금 떨어지는 경우가 있으며 피부병이나 안구질환 등을 가지고 있는 경우도 있다고 하니 이에 대해 사전 공부를 해두시는게 많은 도움이 됩니다.



 6. 닥스훈트

 


긴몸통에 비해 짧은다리로 개인적으로 정말 좋아하는 강아지 중 하나 입니다.


마니어처와 스탠다드 사이즈로 나뉘며 미니 같은경우 5kg 미만이고 스탠다드 같은 경우 중형견으로 나뉘게 됩니다.


독일어로 '오소리 사냥' 이라는 뜻으로 굴에 더 잘 들어가기 위해 개량을 해서 지금의 모습이 되었다고 하며 꾸준한 운동을 시켜주지 않는다면 척추쪽 디스크가 발생하기 쉬운 품종이라고 하는군요.


털은 잘 빠지는 편이고 보호자와 교감을 좋아하고 충성심이 강하지만 겁이 많습니다.



   → 참고하면 좋은글


     주택연금 신청자격 변경내용 확인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